주님이 찾으시는 예배자
The worshippers who God seeks

작년 연말 코로나 감염률이 크게 상승하면서, 대한민국 정부에서는 불가 피하게 방역 단계를 2단계로 상향 조정했습니다. 2단계는 PC방, 공연장, 극장, 뷔페, 모두 한 칸을 띄우고 모임을 가질 수 있는 단계입니다. 그리 고 전체 건물 수용인원의 20% 모임이 가능합니다. 그런데, 교회만은 예외로 비대면 모임을 요구하여 갈등이 빚어졌습니다. 코로나 감염율을 순위로 매겼을 때,...

Continue reading

우리 하늘 아버지의 집
The house of our heavenly Father

어릴 때, 한 동안 시골에 살았던 적이 있었습니다. 우물물도 없었고, 전등 불도 없어 호롱불 키고 살았던 그 곳은 늘 깜깜했습니다. 겨울이 되면, 가로등 하나 없는 동네 길은 더욱 깜깜했습니다. 춥고 쉬 깜깜해지는 겨울에, 아이들은 집에 갇혀 있기 일수였습니다. 그런데, 그 추운 겨울, 크리스마스 계절 이 되면, 그 동네에 딱 하나뿐인...

Continue reading

신앙 포맷의 기회
Opportunity of Restoration

지난 12월, 집에서 사용하던 컴퓨터가 윈도우를 업데이트하는 과정에서, 갑자기 작동을 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부팅을 하고 얼마가 지나면 파란 화면으로 바뀌면서 에러 메시지가 떴습니다. 문제 해결을 위해 이런 저런 방법을 다 시도해 보았지만, 모두 허사였습니다. 이제 남은 방법은 하나, 새 컴퓨터를 사던지, 아니면 사용하던 컴퓨터를 다시 포맷해야 했습니다. 컴퓨터를 포맷한다는 의미는...

Continue reading

“시” (Poem by 나태주 시인)

마당을 쓸었습니다 지구 한모퉁이가 깨끗해졌습니다. 꽃 한 송이가 피었습니다 지구 한모퉁이가 아름다워졌습니다. 마음속에 시 하나 싹텄습니다. 지구 한모퉁이가 밝아졌습니다. 나는 지금 그대를 사랑합니다. 지구 한모퉁이가 더욱 깨끗해지고 아름다워졌습니다. 몇 년전 트럼프 대통령이 파리기후협약 탈퇴를 선언하여, 적잖게 놀랐습니다. 해마다 지구 온난화 현상으로 인해 지구촌 곳곳에서 재앙수준의 천재지변이 속출하는 때에 함께 힘을...

Continue reading

은혜
The Grace by 손경민

내가 누려왔던 모든 것들이 내가 지나왔던 모든 시간이 내가 걸어왔던 모든 순간이 당연한 것 아니라 은혜였소 아침 해가 뜨고 저녁의 노을 봄의 꽃 향기와 가을의 열매 변하는 계절의 모든 순간이 당연한 것 아니라 은혜였소 모든 것이 은혜 은혜 은혜 한없는 은혜 내 삶에 당연한 건 하나도 없었던 것을 모든 것이...

Continue reading

아기 예수 나심
The birth of baby Jesus, by 박두진시인

오늘도 아기는 오시네 눈이 내리는 마을에 오시네.  우리들 오늘 누구나 스스로의 삶의 의미 스스로가 모르는 흔들리는 믿음과 불확실한 소망 사람이 그 말씀대로 사랑할 줄 모름으로 불행한 이 시대 어둡고 외로운 쓸쓸한 영혼을 위해서 오시네.  오늘도 아기는 오시네 눈이 내리는 마을에 오시네.  우리들 오늘 이 세계 눌린 자와 갇힌 자 빈곤과...

Continue reading